Posted in: 잡동사니

요즘 글이 뜸해졌네요

최근에 “When the Spring comes” 프로젝트가 파토 나면서 이런저런 생각이 많아졌어요. 내 프로그래밍 실력이 부족해서 다른 프로그래머를 찾았나 싶기도 하고.. 뭐.. 다 쓸데없는 생각들이죠.

어쨌든 요즘은 혼자 새로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. 하나하나 코딩할 때마다 같이 하고 있는 분한테 물어보는 것도 짜증 나고요. 피드백이 느리니까 진행이 안되더라고요.

모든 일이 그렇듯이 처음 하는 단계는 다 오래 걸리더라고요. 기획을 하면서 잘 모르는 정보가 많아서 책을 찾아보게 되고 ‘이 정보를 게임에 제대로 녹일 수 있을까?’하는 고민이 많아지게 되더군요.

게임 세계관 구축하는데 필요한 정보나 그 밖에 필요한 정보들이 많아서 정보 수집에 시간이 많이 걸리네요. 그래서 블로그에 글이 안 올라가고 있습니다.

이렇게 방치하면 아무래도 AWS로 구축한 블로그여서 돈만 나가고 제 손해이긴 한데 어쩔 수가 없네요. 그래서 어떻게든 아무 글이나 써봐야 되나 싶습니다. 쓸데없는 얘기는 여기까지 해야겠네요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